신메뉴를 출시했습니다. 바로 호주의 국민메뉴인 롱블랙과 플랫화이트!

    우선 한국에도 꽤 알려진 롱블랙은 아메리카노와 유사하지만 뜨거운 물을 따른뒤 샷을 부어서 크레마를 최대한 살려주며 무엇보다 물 양이 아메리카노의 절반밖에 안된다는 점인데요.
    그만큼 풍미가 고스란히 살아있는 커피입니다.

    또 잘 아시는 플랫화이트는 카페라떼나 카푸치노와 크게 구별할 실익이 없다는 설도 강하게 대두되고 있으나
    어쨌거나 호주스타일의 카푸치노 답게 폼은 좀 더 얇게, 우유는 좀 더 적게 넣어서 역시 롱블랙 처럼 커피를 더 부각시키는 측면이 있기는 합니다.

    이에 커피미업 센서리랩에 출시한 이 두 메뉴는 호주처럼
    아이스 음료로는 제공하지 않습니다.
    오로지 뜨거운 롱블랙과 뜨거운 플랫화이트!
    호주 스페셩 메뉴네요 ㅋ

    무엇보다 중요한 사실은 이 두 메뉴는 무려 COE 브라질 내추럴 3위에 빛나는 파젠다스 클램 원두 100%로 내린다는 사실!

    아시다시피 이 원두는 여타 다른 일반 브라질 생두에 비해
    20배의 가격에 이르는, 커피미업이 낙찰받은 커피이기도하죠.

    지금바로 아주아주 살아있는 붉은 과일의 농밀한 맛을 느껴보시죠.

    오늘부터 시작합니다!
    Posted by Coffee Me Up (Jeff Kim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