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넌 나의 처음이자 마지막이야' 라는 노래가 있었어요. 🤭⁣

    뜬금없어 보이지만 커피미업은 테이크아웃 커피를 제공하지 않았는데요.⁣

    바로 12월31일,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Take out 커피를 무료로 내려드리려고 해요.⁣

    왜냐면 이제 1월부터 센서리랩은 커피 뿐 아니라 원두도 판매하지 않게 변경되거든요. ⁣

    (그럼 어디에서 커피와 원두를 살 수 있는지는 센서리랩 개편과 함께 조만간 공지하겠습니다.)⁣

    어쨌거나 처음이자 마지막 커피를 드실분은 12월31일 12-7시까지 충무로 커피미업 센서리랩으로 오시면 되고요.⁣

    원두는 판매하지만 게이샤 커피는 누구에게나 무료 테이크아웃으로 제공합니다!⁣
    .⁣
    .⁣
    P.S '아재식 해석' 🤭 으로 보면 '산타' 할아버지와 '테레사' 수녀님이 생각나는 이름의 커피인 코스타리카 산타테레사 게이샤 옐로우허니를 드립커피로 내려드립니다.⁣

    여기에 환경을 생각해서 텀블러를 가져오시면 카페소비의 엘리님께서 선물해주신 스페셜 슈톨렌도 한조각 같이 드립니다.⁣

    맛있는 슈톨렌 감사히 잘 나눠 먹겠습니다!⁣

    #커피미업 #커피미업센서리랩⁣


    Posted by Coffee Me Up (Jeff Kim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