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주간 커피미업 2주차'⁣

    오늘 소개해드릴 커피는 커피미업이 수입한 콜롬비아 우일라 지역에서 재배된 '비야 베툴리아' 라는 농장의 커피입니다.⁣

    해발1600미터에서 재배되어 엄선된 게이샤 체리를 플라스틱 무산소 탱크에 넣은뒤 실온에서 48시간 무산소 처리를 했으며, 이후 25일동안 베드에서 수분율 10.5%로 건조를 진행하여 완료시켰습니다.⁣


    하얀 느낌의 과일이 떠오르는 프로파일을 가진 이 커피는 농장주 루이스가 심혈을 기울여 가공한 올해 첫번째 커피이기도 합니다.⁣

    게이샤 특유의 밝은 산미 뿐 아니라 탄산같은 포스포릭한 산미를 비롯하여 무산소의 무거운 느낌보다는 안정적인 허니 프로세스같은 밸런스를 가지고 있는 균형잡힌 게이샤 커피입니다.⁣

    또한 가성비도 좋아서 비교적 가볍게 사용해볼 수 있어서 좋네요. 2번째 주간 커피미업도 좋은 커피를 소개해드릴 수 있어서 즐겁습니다. ⁣

    원두 및 생두는 커피미업 스토어에서 가능하며,⁣
    coffeemeup.biz⁣

    음료로는 을지로 커피인쇄소 @coffee_print_shop 에서 이번주 일요일부터 제공해드립니다. ⁣

    추후 센서리랩에서도 음료로 만들어드릴게요. 단, 원두/생두는 온라인 판매부터 진행합니다.⁣
    감사합니다.⁣

    Posted by Coffee Me Up (Jeff Kim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