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번 '주간 커피미업'은 올 시즌 마지막으로 멕시코 커피를 소개합니다.

    지난번에 한번 소개했던 곳인데요.

    작년 COE에서 Top 10에 들어가며 10위를 차지했던 베라크루즈에 위치한 핀카 파티마 농장입니다. 

     

    저번에 말씀드린바와 같이 지난해에 이 농장을 방문한 뒤 많은 이야기를 주고받았는데

    멕시코 농장에서는 드물게도 아주 다양한 연구와 실험정신을 가지고 있는 곳입니다.

     

    올해는 COE가 취소되며 출품하지 못했지만 향후 대회를 위해 몇가지 실험랏을 키워봤다고 합니다.

    이름은 '바리스타' 라는 랏 이랍니다. 

     

    그 중 이번에 마지막으로 소개할 2종은 바로

    락틱 (Lactic acid)이 활성화 되도록 무산소 처리하여 만든 내추럴 프로세스와

    CM, 즉 카보닉메셜레이션의 무산소 기법으로 만든 CM 내추럴이 있습니다. 

     

    역시 양이 많지 않은 실험랏이라 소량 판매만 가능한데요.

    처음 받아보고 느낀건 확실히 멕시코의 탑 클래스의 농장다운 퀄리티와

    기대되는 포텐셜이 크다는 점이었습니다. 

     

    흔히 저가 멕시코에서 느껴지는 부정적인 맛은 없는데요.

    두 프로세스의 차이는 인텐스에 있습니다.

    락틱 내추럴은 라운드한 락틱 산의 느낌이라면 

    CM 내추럴은 타르타릭산의 와인의 조금 무거운 느낌입니다.

     

    둘 다 질감은 부드럽고 기분좋은 산미가 오래 머무르는 커피입니다. 

     

    구입은 coffeemeup.biz 에서 가능합니다.

     

    올해 파나마 까지 가서 프로세스를 배워왔다는 젊은 농장주

    Ernesto Perez의 앞 길을 응원합니다.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#멕시코 베라크루즈

     

     

    커피미업이 다이렉트 트레이딩과 옥션을 통해 찾아내서 구입한 이 커피를 즐겨보세요.

    원두 납품 및 생두 대량 구매는 별도 문의주세요 (070-4120-4535)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Posted by Coffee Me Up (Jeff Kim)